제목 없음 기진김호의 자유게시판

 

홈 home 갤러리gallery 글writings 페이스북facebook 블로그blog


 로그인  회원가입

2016년 제 15회 개인전 안내
artkee  (Homepage) 2015-09-29 08:21:37, 조회 : 4,287, 추천 : 1409
- Download #1 : 기진호_전시회_모바일2.jpg (857.0 KB), Download : 45

- Download #2 : 캡처.JPG (199.8 KB), Download : 45


일시:2016.2.1.-2.29.
장소:갤러리탐
       종로5가 12번 출구 옆(탐앤탐스 안)  
문의:010-4742-8238

왜 풍선을 그리게 되었느냐는 질문을 종종 받습니다. 그럴 때마다 '카르페 디엠'과 '메멘토 모리'라는 다소 닭살스러운 용어를 들먹이며 설명하곤 합니다.
카르페 디엠, 아시다시피 '지금을 즐겨라'는 뜻으로 사용됩니다.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를 통해 널리 알려진 말이지요. 현재에 대한 집중은 죽음을 향해가는 인간이 벌이는 시간적 저항이라 할 수 있습니다. 지금 이 순간을 축제로 향유하고 시간의 흐름을 의식하지 않는 상태에 다다름으로써 영원한 시간을 누리고 싶은 것입니다. 그러나 그 누구도 죽음 앞에서 예외일 수가 없습니다. '죽음을 생각하라'는 메멘토 모리는 카르페 디엠의 덧없음을 상기시킵니다.
'풍선'은 축제가 벌어지는 곳에서 흔히 사용되는 물건입니다. 축제의 즐거움을 고조시키면서도 그 순간이 지나면 속절없이 스러지게 될 운명을 지닌 풍선은 카르페 디엠과 메멘토 모리 사이에서 긴장과 이완을 반복하는 인간의 삶을 은유합니다. 적절히 부푼 풍선은 욕망 추구와 절제 사이의 균형감을 환기하게 됩니다.
한편, 오색 풍선은 각양각색의 삶을, 그러면서도 유사한 형태로 반복되는 풍선은 별다를 것 없는 인생을 표상한다고 생각했습니다.(작가노트)



풍경은 익숙하고 낯설다. 익숙함과 낯섦 사이에 풍경이 있다. 풍경이 익숙한 이유는 반복 때문인데 익숙한 풍경은 배열이 가지런하고 이물질의 틈입을 허락하지 않는다. 반면 낯선 풍경은 변칙 탓인지 내 시선을 비껴간다. 나는 낯선 풍경 앞에서 자주 눈을 감는데 때로 실눈을 떠보지만 다만 그뿐 낯선 풍경은 내게 다시-보기를 불허한다. 뿐만 아니라 낯선 풍경은 날 밀어낸다. 나는 흘금흘금거리는데 내가 끼어들 틈은 없다. '기진호의 낯선 풍경展'이 수막차단함처럼 내 앞에서 완고하다. 나는 탐갤러리 앞에 바장이며 서있다.(이정현)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7  2006 초미연전시회    기김진호 2006/12/13 1383 5104
26  2013 인문키움 문화예술교육 매체활용 인문학 표현사례 탐구    기김진호 2013/08/28 1392 4137
25  문화예술교육진흥원 강의    기김진호 2011/07/30 1398 4566
 2016년 제 15회 개인전 안내    artkee 2015/09/29 1409 4287
23  제 21회 미우회전    기김진호 2011/08/15 1411 4714
22  신월동 프로젝트    artkee 2015/07/04 1424 4228
21  미술비전코리아 순회전    기김진호 2010/10/05 1430 5022
20  미술비전코리아 2012 교회순회전 "빛으로 형상으로"    기김진호 2012/11/06 1434 4978
19  <동행>전    기김진호 2013/04/09 1440 4607
18  Asia Contemporary Art Show 참가(홍콩)    artkee 2014/04/28 1443 4217
17  기김진호 작품전 안내(2010.1.5-2.12)    기김진호 2010/01/05 1464 4954
16  기진호 작품전 안내[예술의전당]    artkee 2012/11/27 1465 5219
15  2007 한국구상대제전    기김진호 2007/02/27 1481 5350
14  제 4회 우리 시대 리얼리즘 전    기김진호 2013/08/08 1484 4378
13  "황문성- 기김진호의 사람展"    기김진호 2009/12/21 1487 5217
12  남한산성 타워아트전    기김진호 2006/09/14 1489 5235
11  한미수교 60주년 기념, 워싱턴 문화원 초대전    기김진호 2013/04/10 1585 5269
10  2007 신미술관 기획 초대전    기김진호 2007/02/23 1593 5453
9  우리시대 리얼리즘전    artkee 2016/04/15 1597 5152
8  학교 문화예술교육 기획 강의    기김진호 2012/11/16 1609 4757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 7 [8]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